본문 바로가기

생각에 존버탔다

라이프 고스 온

나침반 compass

 

블로그 활동을 잠시 멈췄던 게 어느새 7개월이나 흘렀다.

 

쥐도 새도 모르게 훅 하고 지나간 것만 같던 시간은 생각해보면 참 많은 일들이 있었다. 그동안 독자분들은 내 소식을 궁금해하셨을까? 후후후... 블로그를 다시 시작하는 기념으로, 김칫국 마시는 느낌으로, 10월부로 포스팅하지 않던 때부터 월별로 나의 삶을 3문장으로 요약해보겠다!

 

10월 3일 - 2019년 마지막 블로그 포스팅

나름 열심히 글을 작성하다 현타가 왔던 시점, 나이아가라 나들이 간걸 마지막으로 다뤘다. 사실 애드센스로 돈이 벌여지니까 욕심나서 더 노력한다는 것이 역효과를 불러온 거 같다. 지치기도 하고 마침 이사도 준비해야 해서 그냥 일단 블로그 활동을 쉬기로 했다.

 

 

10월 4일 - 이사 준비

살던 집이 계약이 끝나가서 이사 준비를 했다. 형이랑 같이 살아서 짐이 많았지만 돈 아끼자며 홈 디포(Home Depot)에서 카드보드 박스 여러 개 사서 스스로 짐을 싸고 이사 가기로 결정했다. 렌트 값이 너무 비싸서 마음에 드는 집/좋은 집 찾기가 쉽지 않았다 ㅠㅠ

 

 

10월 25일 - 이사 끝!

마침내 마음에 드는 집을 찾았다. 전에 살던 곳보다 많이 작은 원룸이지만 신축 콘도(요즘 한국식 아파트 같음)였다. 어차피 형이 내년 2월에 결혼할 예정이어서 나 혼자 독립해서 살아가기엔 더없이 충분했다.

 

 

11월 - 차 사고 ㅠㅠ

형 차가 아주 작살났다. 산지 1년 정도밖에 안된 신차였는데 고속도로에서 어떤 도그베이비 망할 놈의 부주의 운전으로 정차했던 형 차를 뒤에서 박아버렸다. 앞뒤 범퍼 다 나가고 3중 충돌로 이어진 사고, 다행히 형은 아무 이상 없었지만 지금도 생각해보면 약간 어이없고 화가 나려 한다! 에라이 보험비 인상 폭탄이나 맞아라!

 

 

12월 13일 - 독립

형이 형수님이랑 살 집을 우연찮게 같은 건물에 우리 집보다 좀 더 아래층에 집을 구했다 ㅋㅋㅋ. 같은 건물에서 사니, 혼자인 나도 그리고 혼자인 게 걱정인 형과 부모님도 마음이 참 편해지고 좋아졌다. 패밀리 이즈 러브.

 

 

12월 ~ 1월 - 메리 크리스마스 앤 해피 뉴이어!

딱히 특별한 건 없었고 블로그는 여전히 손에 잡히질 않았다 ^^. 새해 목표로는 나도 슬슬 안정적인 결혼생활을 위해서 좀 더 연봉이 높은 곳으로 이직하리라 마음을 다졌다. 아참 형이 축가 부탁해서 열심히 외우고 연습했다 ㅋㅋㅋㅋㅋ 부끄부끄.

 

 

2020년 2월 2일 (20200202) - 형 결혼식 인 코리아!!!

2020년 2월 2일은 숫자를 거꾸로 읽어도 똑같다는 엄청나게 희귀하다는 팰린드롬(palindrome, 회문)의 날이란다. 그립고 그리웠던 한국에서 형과 형수님의 결혼식은 잘 맞췄고 나도 축가를 (안치환 - 내가 만일) 기똥차게 아주 잘 불렀다 (어르신들이 아주 좋아하셨다). 다행히도 코로나 바이러스가 심하지 않았을 때라서 하객들이 걱정했던 거보다 많이 참석해 주셔서 감사했다.

 

 

2월 22일 - 내 생일 (백 투 캐나다)

1989년에 태어난 내가 32살(만31살)이 되었다. 뤼니가 생선으로 바이닐/LP판 레코드플레이어를 사줬다. 한국에서 엄마가 LP 판을 많이 가지고 있어서 커피 마실 때마다 들었는데 아날로그 갬성이 완전 취저여서 뤼니한테 오디오 테크니카 레코드플레이어를 사달라고 졸랐다 헤헤헤헤헤헿헤헿ㅎ헤.

 

 

3월 초 - 코로나 바이러스...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 바이러스가 많이 퍼지기 시작하고 모든 비즈니스에 영향을 주기 시작했다. 나 또한 회사에서 일시적인 해고 (temporary layoff)를 통보받았다. 앞으로 생활비, 렌트비 등 어떻게 커버를 쳐야 할지 약간 멘탈 붕괴가 오는 패닉 상태에 빠졌었다.

 

 

3월 중순 - 고용보험 & 긴급재난지원금

걱정도 잠시, 캐나다 정부에서 빠른 대책으로 CERB(Canada Emergency Response Benefit) 긴급재난지원금을 4주마다 $2000불 총 16주 동안 전 국민에게 준다고 저스틴 트뤼도 총리가 공식 발표했다. 이미 나처럼 고용보험 (받는 돈이 CERB보다 낮을 수도 있음) 을 신청한 사람도 자동으로 CERB로 바뀐다고 하니 걱정이 사그라들었다. 그리하여 일은 없지만 정부에서 주는 돈으로 살아가면서 뭐든지 할 수 있는 (단 집에서만) 자유시간을 얻게 됐다.

 

 

3월 말 - 프리덤!

집콕이 된 나는 뭘 할 수 있을까 생각하다가 재난지원금으로 여유가 좀 생긴 나는, 바이닐도 좀 샀겠다 바이닐 관련 유튜브를 한번 해보기로 했다. 비록 비전문가라서 언박싱 비디오만 계속 올렸지만 나중에는 콘텐츠를 넓히겠다고 다짐했다. 혹시 궁굼하다면 체키라웃!

 

 

4월 - 놀고 먹고 자고 X 30

1월에 생각했던 이직 목표는 잊은지 오래, 자유롭게 아주 신나게 놀았다. 유튜브 영상도 찍고 드라마도 보고 영화도 보고. 신나게 놀던 중 문득 갑자기 인스타툰을 그려보고 싶다고 생각했다. 혹시 궁굼하다면 체키라웃!

 

 

5월 초 - "슬슬 정신 차리자"

꾸준히 유튜브를 해가면서 인스타툰을 하나 올리다가 다시 한번 현타가 오고 문득 생각났다. "잠깐, 6월 말 되면 정부 재난지원금이 끊길 텐데 7월은 모은 돈으로 커버 친다고 치고 그 후엔 어떡하지?" 코로다 바이러스 여파로 큰 타격을 입은 회사에선 여전히 다시 일하러 돌아오라고 할 기미가 안 보이는데 말이다...

 

 

5월 중순 - "진짜 이직해야 돼"

"안 그러면 뤼뉘와 결혼 꿈도 꾸지 마!"라고 나는 나를 꾸짖었다. 그래서 그래픽 디자인이 메이저인 나는 어떤 직업이 핫한지 그리고 내가 뭘 하고 싶은지를 리서치해봤고 결국 UI/UX (User Interface / User Experience) 디자인 쪽으로 진로를 업그레이드해보자고 결심했다. "늦었다고 생각할 때가 제일 빠를 때다" 나는 Coursera라는 온라인 강의 플랫폼에서 수강신청을 했다.

 

 

5월 말 - "할만한걸?"

벌써 UI/UX 16주짜리 코스 중에서 2주 반 만에 반은 끝내갔다. 코스는 총 4개로 나누어져 있는데 한 개 끝낼 때마다 링크드인(LinkedIn)에 공식적으로 올릴 수 있는 자격증도 수여받을 수 있다. 막상 공부를 시작하니까 노는 것이 아닌 실용적인 다른 것을 하는 거에도 의욕이 생기기 시작했다.

 

 

6월 지금 - 다시 시작

그밖에 또 다른 동기 부여로 인해 (창피하지만 히힛 애드센스로 총 $70불을 번 것을 확인함) 나는 그래서 지금 블로그를 다시 시작했다. 전과 다르게 이번에는 정말로 적당히 즐기면서 부담 없이 해보려 한다 (1일 1포스팅 그런 거 노노노 원래도 잘 안 했지만 ㅋㅋㅋ). 물론 유튜브랑 인스타툰도 이직 준비하면서 야금야금 골고루 해나가고 싶다.

 

 

 

 

아주 가늘고 기이이이이이이이이이일~게 말이다.

 

 

 

 


지노진호 생각 블로그 이미지 서식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생각에 존버탔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사 그리고 새로운 출발  (6) 2020.10.31
라이프 고스 온  (6) 2020.06.03
오늘은 넷플릭스 보는 날  (32) 2019.09.09
네, 행복하세요  (31) 2019.08.29
오늘은 그냥 그런 날이야  (20) 2019.08.12
구글 애드센스 신청이 승인되었다  (53) 2019.08.09

  • 아바타 의리형 2020.06.03 20:35 신고

    열심이시군요. 일과 개인생활 모두 노력하는 모습이 보기 좋습니다.

  • 아바타 실버키 2020.06.03 22:10 신고

    오랜만입니다. 그동안 글이 안올라오셔서 가끔 생각났었는데 잘 지내고 계셨군요 ㅎㅎ

    • 아바타 지노진호 2020.06.03 23:05 신고

      헤헿 안녕하세요 실버키님 정말 오랜만입니다. 제 블로그가 가끔 생각이 나셨다니 정말 기쁘네요 :) 실버키님도 잘 지내셨겠죠? 조만간 블로그 놀러 가겠습니다!

  • 아바타 luna_llena 2020.06.07 07:35 신고

    블로그를 쉬시는 동안 많은 일이 있으셨네요, Coursera 수업 들으셨군요, 저는 edx에서 무료로 수업을 듣고 있는데 무료다보니 열심히 듣지 않게 되네요, 저는 목적 없이 단순 흥미로 들어서 그런가 ㅎㅎ
    이직 화이팅 하시고, 코로나도 조심하시구요 자주 놀러올게요~ㅎㅎ

    • 아바타 지노진호 2020.06.08 01:03 신고

      네 글을 쓰다 보니 그래도 블로그가 아니더래도 나름 많은 일이 있었구나 싶더라고요 ㅎㅎ edx는 처음 듣는 곳인데 무료로 수업을 들을 수 있나 봐요. 저도 나중에 체크해봐야겠습니다! 루나님도 건강 잘 챙기시고 좋은 하루 보내세요! 저도 놀러 갈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