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름신이 도와주셨다

[리뷰] 올리브영 남성용 XTM 올인원 쿠션 강력 추천!

XTM 올인원 쿠션 케이스와 패키징 박스
한국에서 대량으로 공수해온 올리브영 XTM 올인원 쿠션

 

봄, 여름, 가을, 겨울, 1년 내내 나는 외출할 때 항상 비비크림을 바르는 습관을 들였다. 정확히 언제였는지는 모르겠지만 대학교 1학년 이였을 때, 내 얼굴에 여드름 흉터와 붉은 자국이 보이는 게 싫었고 딱히 멋을 부리고 싶다기보다는 그냥 깔끔해 보이고 싶어서, 피부를 보정해줄 수 있는 비비크림을 찾아 바르기 시작했던 거 같다.

또한 자외선이 피부에 안 좋다는 걸 알았기 때문에 피부 보정도 해주면서 덤으로 선크림 효과도 내줄 수 있는 비비크림은 나에게 더욱더 없어서는 안 될 제품이 됐다.

나란 남자, 화장하는 관리하는 남자다.

 

XTM 올인원 쿠션 케이스와 패키징 박스
XTM 올인원 쿠션 구성: 쿠션 케이스 × 1, 쿠션+퍼프 × 1, 쿠션+퍼프 리필 × 1

 

그동안 이것저것 다양한 브랜드의 비비크림을 사용하며 지내왔었는데, 어느 날 올리브영에서 만들어 파는 XTM 올인원 쿠션 (All-in-one cushion)을 접하고 나서 더 이상 비비크림을 바르지 않게 됐다. 쿠션의 커버력도 마음에 들고 사용하기 편리해서 여태까지 한 3년 정도? 이 제품만 쭉 사용해왔다.

비비크림과 (파운데이션) 쿠션은 둘 다 피부 보정이 되면서 자외선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하는 기능이 있다. 하지만 다른 점은, 비비크림은 액체 형태로 되어있어서 손에 묻혀 피부에 뭉치지 않게 골고루 잘 발라야 해서 번거롭지만, 쿠션은 퍼프를 쿠션에 눌러 묻힌 후 대충 피부에 적당히 막 두드리면 끝나는 거라서 뭉침이 적고 훨씬 편리하고 수월하다.

자, 그럼 서론은 여기까지 하고 본격적으로 XTM 올인원 쿠션에 대해서 파헤져보자.

 

1. 쿠션 기능

XTM 올인원 쿠션 박스 뒷면
XTM 올인원 쿠션 박스 뒤에 적힌 정보

 

수분, 피지케어, 주름개선, 미백, 자외선 차단 (SPF 50+/PA+++), 매끈한 피부결, 피부톤 보정, 쿨링진정, 총 7가지 기능이 있는 XTM 올인원 쿠션은 관리하기 귀찮은 남자들한테 아주 완벽하다. 스킨, 로션만 바르면서 만족했다면 하나 더 추가해서 쿠션을 사용해 7가지 기능을 피부에 보태주자. "손댈 필요 없이 퍼프로 몇 번 두드리기만 하면 훈훈한 피부 스타일링"이 완성된다는데 이 정도면 낫 배드!

 

2. 디자인

브러시 메탈 피니시로 반짝이는 XTM 올인원 쿠션 케이스 외관
케이스 외관이 멋스러운 브러시 메탈 피니시로 되어있다.

 

남성을 타깃으로한 제품답게 XTM 올인원 쿠션 케이스는 고급스럽고 멋스러운 브러시 메탈 피니시 (Brushed metal finish)로 외관이 장식되어있다. 피부 보정도 해주면서 케이스 디자인까지 신경쓴 부분, 참 마음에 든다.

전에는 민망했지만, 왠지 이번 제품은 당당하게 화장실에서도 꺼내어 거울 보면서 사용할 수 있을 거 같다 ㅋㅋㅋㅋㅋㅋㅋ.

 

3. 쿠션

구멍이 촘촘히 있는 XTM 올인원 쿠션
구멍이 촘촘히 있는 파운데이션 쿠션

 

스펀지로 되어있는 쿠션에 흡수된 파운데이션 양은 매주 평일, 5일 동안 사용하면서 2달 정도 사용할 수 있을 만큼 넉넉히 있다. 정가격은 (2019년 9월 기준) 올리브영 공식 홈페이지에서 23000원이니 한 달에 10000원꼴로 피부를 관리해주는 격이다. 이 정도면 가성비도 아주 좋다고 할 수 있다.

 

4. 사용방법

퍼프를 쿠션에 누른후 얼굴에 처발처발 하자.

 

프로 귀차니즘이 몸에 밴 남성들을 배려해 사용방법은 아주 쉽다. 기초 케어 (e.g. 스킨, 로션) 마지막 단계에 그냥 위 움짤처럼 퍼프를 쿠션에 눌러 파운데이션을 묻혀둔 후 얼굴 전체에다가 톡톡톡 그냥 막 갈겨주면 쳐주면 된다. 아따 넘나 간단한 것!

너무너무 쉬워서 발로해도 아침에 졸린눈으로도 할수있다!

 

5. 비포 & 애프터

XTM 올인원 쿠션 사용전
XTM 올인원 쿠션 사용전

 

쿠션을 바르기 전 군데군데 보이는 붉은 자국과 여드름 흉터가 있는 내 얼굴이...

 

XTM 올인원 쿠션 사용후
XTM 올인원 쿠션 (어두운 피부용) 사용후

 

자잔~ 쿠션을 바른 후 적당히 깔끔하게 피부가 보정되어 있는 걸 볼 수 있다. 이것이 바로 내가 원했던 자연스러운 커버력 (유분기없고 뽀송한 느낌은 보너스)! 자세히 보면 여전히 흉터가 보이기도 하고 연예인처럼 뽀샤시 하지는 않지만, 그래도 봐줄 만하지 않는가? 너무 화장한 거 같지 않으면서 어느 정도는 피부 결이 정돈된 느낌, 여자친구 뤼니도 과하지 않고 적당하다고 되게 좋아한다.

이렇게 피부 보정에 사용법도 간단하고 더군다나 자외선으로부터 보호까지 해준다니, 이제는 더 이상 여자들만 피부 관리에 신경 써야 한다고 핑계 댈 게 아니다. 남자들도 똑같이 신경 써야 한다고 생각한다.

지금 이 글을 읽고 있는 당신, 고민하고 있다면 지금 당장 (꼭 이 제품이 아니더라도 좋으니) XTM 올인원 쿠션을 사용해보는 걸 추천한다. 또한 보통 피부용과 어두운 피부용으로 두 가지 제품이 나오니까 자신의 피부 톤에 맞는 걸로 구매해서 사용하면 된다. 그럼, 피부관리하러 가보즈아!

 

 

 

'화장'한다고 생각해서 거부감 갖지 말고 '관리'한다고 생각하자. 미래 내 피부를 위해서.

 

 

 

추가. 전 제품 디자인 비교

XTM 올인원 쿠션 구형과 신형 비교
(좌) 싸 보이는 구형 케이스 디자인 (우) 고급스러운 신형 케이스 디자인
(좌) 구형 퍼프. 스테이플러로 퍼프 밴드를 끊어지지 않게 고정했다. (우) 신형 퍼프. 구형 퍼프의 문제점을 보완했다.

 

요번 리뷰에서 다룬 XTM 올인원 쿠션은 사실 새롭게 디자인되어서 출시된 제품이다. 원래는 위 사진에서 보다시피 전 제품은 투박한 검은색 케이스 디자인과 두꺼운 퍼프 밴드로 인해 두 손가락밖에 들어가지 않는 불편함, 그리고 허술한 퍼프 밴드 박음질 때문에 사용하다가 끊어지는 문제 등 단점들이 있었다. 하지만 새로 업그레이드된 최신 제품은 이 문제점들을 바로잡고 추가로 더 남성다운 멋진 디자인으로 출시됐다.


지노진호 생각 블로그 이미지 서식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